까페 연두

늦은 일요일 오후면 여기를 간다.
정독도서관 근처 까페 연두.

구석진 곳 자리잡고 노트북 펼치고
사람 구경도 하며
그냥 한가로운 일요일 오후를 즐긴다.

일주일중 가장 여유롭게 글작업도 하며
기억의 되새김을 할 수 있는 곳이다.

Posted by Picasa